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

섬 SOM

2020. 5. 8 – 5. 10
<전시종료>

(Ver_exhibit)

크리에이터  김기수 김봉수 서일영
관람시간 | PM 1 - 7, 휴관없음
기획 | 김설진
주최/주관 |무버
예술감독 | 김설진
영상감독 | 이와
프로듀서 | 양은혜
장소 | 온수공간 2-3층
설치 | 조일경
후원 |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한국문화예술위원회 공연예술중장기창작지원작
라이브필름퍼포먼스 제작의 첫 단계, 무버의 리서치 공유회 ‘섬(SOM)’한국문화예술위원회 공연예술중장기창작지원으로 2022년 극장에서 발표할 라이브필름퍼포먼스 발표를 목표로 3년의 제작기간 중 지난 첫 일 년간 진행한 제작 리서치 내용을 공유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네 편의 영상과 인터뷰 영상, 설치, 리서치 자료 등을 관람하고 관람객이 참여한 기록물들 또한 리서치과정의 일환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무용과 영화의 만남

‘섬(SOM)’은 ‘시간이 지나며 변화하는 가치들은 무엇인가?’라는 질문을 주제로 소속 크리에이터들 각각의 이야기와 그들이 관찰하고 수집한 주변의 이야기들을 전시한다. 넓은 범위의 질문은 때론 섬처럼 관계 없는 것처럼 보이다가도 각자의 시선으로 바라보고 이해하는 관점으로써 ‘SOM’으로 Start Of Message라는 의미와 함께 중의적인 표현을 지닌다. 
본 리서치공유회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 공연예술중장기창작지원으로 3년의 제작기간 중 첫 해에 조사한 리서치내용을 공유하는 자리로 공유회에서 관람객참여형의 기록물을 취합, 일부 반영하여 2020년에는 단편영화 제작, 2022년에는 무대에서 영화 촬영과 무용이 원 테이크로 이뤄지는 라이브필름퍼포먼스를 발표할 것을 최종 목표로 한다. 

--------------------------------------------------------------------------------------------------

김기수 <Untitled>흔적이 남지 않는 춤과 춤 자체로 사회에 증명할 수 없는 춤꾼의 삶. 긴 의자를 끌고 걷는 남성의 앞으로 황무지가 펼쳐져 있다
표시할 글이 없습니다.